교양
  • ㅡ 80억 위안으로  역대 최고 흥행 기록
뤼커(환구시보 특약기자)/ 김정호 번역
등록일 : 2024.02.23
我们一起摇太阳.png
  영화 <우리 함께 태양을 흔들자> 의 광고 표지.

 


중국의 문화계 풍경은 어떠한지 궁금하다. 경제뿐 아니라 문화예술 역시 중국식 사회주의 (사회주의시장경제)를 관찰할 수 있는 중요 요소 중 하나다. 앞으로 기회 있을 때마다 중국의 문화예술에 관해서도 소개하도록 한다. [번역자주]

 

 8일간의 '역대 최장 춘제 기간'이 막을 내렸다.  2월 17일 18시 현재, 영화관의 매표 기록은  80억 위안(약 1조 5천억원)을 돌파했다. 총 1억 6200만 명 관객동원, 방영횟수 총 383만 6000여 차례로 춘제 역대 사상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이처럼 명절 영화 시장이 폭발적으로 흥행하는 가운데, 올 춘제 신작들의 전반적인 수준이 관객들에게 인정받으면서 입소문을 타고 화제를 불러일으킨 대작들이 여러 편 나왔다.  이와 동시에 경쟁이 너무 치열해 4편의 영화는 예정했던 상영을 잇달아 철회했다. 가수 설지겸(薛之谦)의 '몰래카메라' 논란은 오랜 동안 극장가와 관객, 제작진을 괴롭혀왔던 영화 관람 문제를 다시 한번 드러냈다.

 

ㅡ "재미있다"  '감동적'이 가장 중요한 요소

 

가장 중국적 영화 시즌 중 하나인 금년도 춘제는 2월 10일부터 17일까지 8일간이나 진행되었다. 여기에다 2월 14일 발렌타인데이까지 겹쳐 흥행 신기록을 세울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 올해는 <유랑지구 2>,  <장진호의 수문교>와 같은 높은 투자의 블록버스터 영화가 부족함에도 불구하고, 정월 초하루 개봉이 불티났던 것은 그만큼 중국 관객들의 장르 선택이 관대해진 것을 말해준다. "재미있다"  '감동적'이 관객들을 극장으로 끌어들이는 첫 번째 요소였다.

 

《热辣滚烫》电影海报.png
 <화끈화끈한> 영화 포스터

 

'등대(灯塔)' 영화전문 앱에 따르면,  2월 17일 현재 자링 감독의 <화끈화끈한>이 27억 위안(약 4980억원)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고 있다. 한한 감독의 <질주하는 인생 2>가 23억 8000만 위안( 4390억원)으로 뒤를 잇고 있다. 이 두개 작품은 모두 '스포츠', '격려', '코미디' 적 요소의 작품으로, 설 연휴 내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질주하는 인생 2>는 연초부터 근소한 차이로 선두를 달리다가 얼마 지나지 않아 <화끈화끈한>에 역전당했다. 그렇더라도 두 영화의 흥행·배열·좌석률 차이가 크게 벌어지지 않았다. 영화전문사이트 '도우반'(豆瓣)의 평점은 <질주하는 인생 2> 7.8점, <화끈화끈한>  8.0점이다. 관객들이 두 영화의 수준을 보편적으로 인정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ㅡ"전혀 딴사람"과 "시종일관"

 

화제성 측면에서는 <화끈화끈한>이 <질주하는 인생 2>보다 더 '꼼수'가 숨겨있다. 그중 가장 큰 서스펜스는 감독이자 배우인 자링(贾玲)의 '50kg 감량' 충격적 효과다. 영화 개봉 전 살을 뺀 자링을 "숨겼다"고 전해진다. 정월 초를 기다려 관객들이 직접 영화관을 찾아 밝히는 그 '신비감'도 첫날 박스오피스를 끌어올렸다. <화끈화끈한>은 일본 영화 <백엔의 사랑>을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복잡하지 않은 줄거리에다 관객 대부분이 자링의 끈기에 감동한 작품이다. 이 역시 그녀가 <안녕, 이환영>에 이어서 두 번째로 단순한 감정으로 중국 관객들을  저격한 작품이다.

 

贾玲自导自演的《热辣滚烫》.png
50kg감량으로  화제가된 자링 감독(겸 배우)


적지 않은 여성 관객들은 이번 '복싱 장르' 영화를 올해 춘제의 1순위로 꼽았다. 자링도 춘제 기간에 각종 로드쇼와 인터뷰에 실물로 등장해서 '전혀 딴 사람'의 모습과 함께 '한결같은' 웃음으로 사람들에게 "자아를 되찾는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영화전문사이트 '캣츠아이(猫眼)'는 <화끈화끈한>이 앞으로 40억 위안(약 7400억원)의 박스오피스 흥행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자링은 두 개의 작품만으로 중국은 물론 전 세계 최고 흥행 여성 감독 반열에 올랐다.

 

이와 비교할 때 <질주하는 인생 2>의 화제성은 그리 특출나지는 않다. 그보다 한한(韩寒)의 장기인 대사 줄거리, 심금을 울리는 카 레이싱(차 경주) 실황, 그리고 션텅(沈腾) 등의 코믹 연기가 관객을 사로잡았다. 5년 전 <질주하는 인생>의 리마스터링*으로 볼 수 있는 <질주하는 인생 2>는 션텅이 다시 팀을 이뤄 '바인브루 경기'에 출전하고, 자빙/ 윤정/ 판정정 등으로 구성된 '초대팀'도 끊임없이 웃음거리를 선사한다. 장기라 할 수 있는 차 레이스경주에서 오랜만에 뜨거운 열기를 불어넣은 한한은 5년 전 제1편(17억3000만 위안)의 2배인 36억 위안(약 6600억원)을 벌어들일 전망이다.

 

* 리마스터링 ㅡ기존 아날로그 형식이었던 마스터(원본)를 음질/화질 등을 보정하여 디지털 포맷으로 전환하는 것.

 

飞驰人生2.png
<질주하는 인생 2>

 

한한의 작품과 함께 자아 초월를 주제로 한 작품은 <곰의 출몰·시공역전>이 있다. 이 작품은 국산 대표 애니메이션 IP이자, 명절에 가장 환영받는 가족용 장르로 박스오피스 3위에 안착했다. 17일 종영 당시 14억 위안(약 2580억원)은  이미 지난해 <반아곰심(伴我熊芯)>에 육박했는데, '캣츠아이' 사이트는 최종적으로 22억 위안(역 4000억원)을 기록하며 시리즈 및 춘제 애니메이션 흥행 기록을 갈아치울 것으로 예측했다.

 

熊出没·逆转时空.png
<곰의 출몰·시공역전>

 

<곰의 출몰·시공역전>은 평판이 그리 높지는 않다. '도우반' 사이트는 6.9점만 주었다. <어벤져스> <엑스맨> 등 할리우드 슈퍼히어로 블록버스터를 원작으로 한  줄거리 전개를 통해서 기존 영화 속의 캐릭터를 소환하고, 결집하는 방식이었다.

 

춘제 시즌과 겨울방학이 끝나면 <곰 출몰·시공역전>의 뒷심이 <제20조(第二十条)>보다는 약할 것으로 보인다.  장이모 감독의 이 신작은 시즌 후반에 추월세를 보이고 있는데, 7.8점의 ‘도우반’ 평점과 함께 심각한 사회 현실 장르로 인해 장기 상영을 통해 돌파구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앞서 홍보에서 코미디 요소를 강조한 <제20조>는 사실 '정당방위'에 초점을 맞춰 법적·도덕적 취사선택에 대한  사회적 고민을 불러일으켰다.

 

第二十条.png
장이모 감독의 신작  <제20조>

 

ㅡ '몰래카메라' 논란

 

올해 설 시즌에 개봉된 8편 중에서 <화끈화끈한> <질주하는 인생 2> <곰 출몰·시공역전> <20조> 4편은 흥행·배열·관심도에서 월등히 앞서 있다. 그 반면, <미스터 레드카펫> <우리 함께 태양을 흔들자> <팔계지천봉하계>와 <황피(黄貔): 강림재신 고양이> 4편은 예매부터 열세를 보이면서 흥행률 하락을 기록했다. 전체 상영 기간 동안 상영율이 계속 하락해서 '다크호스의 역습' 과 같은 기적을 가져오지는 못했다.

 

한연(韩延) 감독의 <우리 함께 태양을 흔들자>는 평점 7.9점으로 입소문을 탔다. 하지만 중병 불치병에 초점을 맞춘 현실적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작품이라서, 설 명절 분위기에는 맞지 않아 부득불 방영 '철회'를 선언하고 3월 30일에 다시 개봉할 예정이다.  현재 누적 상영액은 9624만 위안(약 18억원)에 불과하다. 닝하오(寧浩)가 연출하고 류덕화(劉德華)가 주연을 맡은 <미스터 레드카펫>은 방열율이 지난 14일 2%대까지 추락하였다.  박스오피스 1억 위안 돌파가 지연되자, 제작사 측은 16일 방영 철회를 선언했다. 또 다른 2개의 애니메이션 <황피: 강림재신 고양이>와 <팔계지천봉하계>도 92만 위안과 329만 위안에 그쳐 종영 선언을 했다.

 

红毯先生.png
류덕화가 주연을 맡은 <미스터 레드카펫>

 

또 춘제 방영 기간 후반에 가수 설지겸의 '몰래카메라' 사건이 불거졌는데, 연예인이 극장에서 찍은 사진을 인터넷에 올림으로써 구설수에 올랐다. 지난 7일 방영된 국가저작권국 공익광고에 출연한 <제20조> 주연 배우 레이자인(雷佳音)은 "스크린 촬영을 자제해달라"고 관객들에게 호소했다. <연차대회는 멈출 수 없다!>의 동윤년 감독, <견여반석> 작가 천위 등 영화 종사자들 역시 SNS에서 몰래카메라 촬영의 자제를 호소했다. 이 같은 비문명적 불법 촬영은 영화 관람 문명 질서를 파괴할 뿐만 아니라, 영화 종사자와 일반 관객에게도 피해를 입힌다. 이번 불법촬영 사건으로 인한 논란은 이 같은 '사실 이해를 확실히 하는' 기회가 될 것이며, 나아가 관객들에게 보다 광범위한 홍보가 될 것이다.

 

歌手薛之谦.png
구설수에 오른 가수  설지겸

 

2024.02.18

 

출처:  환구시보

(원문보기)  https://ent.huanqiu.com/article/4GdA3IBT2C6

 

[울산함성 무료구독 신청]  https://t.me/+ji13hLs-vL83ZTBl

삭제하시겠습니까?
취소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연재

[민병래의 사수만보] 10년간 조선학교 차별과 재일동포 아픔 카메라에 담은 김지운 감독①

"조선학교 접촉했다고 경위서를 쓰랍니다"

2024.03.09

연재

지춘란(12)ㅡ 미군의 융단폭격과 민간인 학살

ㅡ 사람을 찾아서

2024.03.08

교양

“사방에서 초나라의 노랫소리가 들려온다”

2024.03.07

연재

요셉 스탈린(제20회) ㅡ 무원칙한 연합

2024.03.03

연재

초보자를 위한 시창작 강의(3)ㅡ 아바타에 생명을 불어넣자

2024.02.29

교양

설 연휴에 인기 끈  중국 극장가  ‘4편 영화’ 

ㅡ 80억 위안으로  역대 최고 흥행 기록

2024.02.23

지춘란(11)ㅡ 미군의 세균전 재귀열과 제3유격지대 사령관 박종근 그리고 지춘란

2024.02.21

연재

요셉 스탈린(제19회) ㅡ ‘신반대파’의 몰락

2024.02.18

연재

초보자를 위한 시창작 강의(2)ㅡ 비반복적 반복

2024.02.18

연재

지춘란(10) ㅡ 경북도당위원장이자 제3유격지대 사령관인 박종근과 지춘란

◈사람을 찾아서

2024.02.07